'윈도우태블릿' 태그의 글 목록::Itnamu의 혼자놀기

2015.11.02 21:03

윈도우 태블릿의 정점 - 서피스 프로 4 국내출시일과 가격


서피스 프로 4 예약구매

오래 기다렸다.

윈도우 기반의 태블릿 PC 삼성 아티브 프로를 사용한지 벌써 2년 반 가까이 되어 가는것 같다.

그동안 아티브의 대단함인지 윈도우 기반 태블릿 PC의 위대함인지 정말 만족스럽게 잘 사용 해 왔고,

아티브 후속작을 기다렸지만.. 안타깝게도 삼성에서 윈도우기반의 태블릿 PC 출시를 포기한것 같다.


더이상의 신제품 소식을 기대하기 힘들자 결국 눈이 가는건 서피스 프로.

출시 당시의 악평을 벗어 던지고 상당한 완성도를 보여준 서피스 프로3 덕분에 올 초부터 윈도우10 출시와 함께

서피스 프로 4가 나오지 않을까 기대 했지만 안타깝게도 볼 수 없었던 서피스 프로4.


지난 10월 26일 예약판매를 시작으로 11월 20일 드디어 서피스 프로4가 국내 출시를 하게 된다.

국내 출시일까지 약 20일 정도 남았다.

당연히 필자는 지난 10월 26일 예약구매를 진행했다.

어차피 구매할 예정이었는데 예약 구매자에게는 사은품으로 투미 파우치와 함께 

i7의 경우 선착순 100명에게 26만원 상당의 도킹 스테이션을 사은품으로 지급 했기 때문이다.




그렇기 때문에.. 10월 26일 오전 10시가 채 되기 전에 i7 모델 이벤트는 금방 끝나 버렸다.

문제는 예약 구매마저 품절이 떠버렸는데, 카더라 소식통이긴 하지만

10월 26일 오전에 결제가 진행된 주문자들에게는 100명이 넘어도 전원 도킹스테이션을 지급 한다는 소문이 있다.






제발.. 그랬으면 좋겠다...




잠깐 매진 모델이 있긴 했지만 현재는 위 3가지 모델이 예약구매가 가능한것 같다.

i5모델은 11월 19일 부터 순차배송 예정이며,

i7모델은 12월 5일부터 순차배송 될 예정이다.


현재 예약판매가 진행되고 있는 모델 및 가격은 아래와 같다.


i5 / 4GB / 128GB SSD = 1,329,000원

i5 / 8GB / 256GB SSD = 1,699,000원

i7 / 8GB / 256GB SSD = 2,099,000원

i7 / 16GB / 256GB SSD = 2,349,000원 (현재 품절)

i7 / 16GB / 512GB SSD = 2,859,000원 (현재 품절)


이왕이면.. 더 빨리 배송이 시작되면.. 좋겠다..

해당 정보는 지마켓 공식 마이크로소프트 스토어를 참조했다.

http://minishop.gmarket.co.kr/MicrosoftStore


아직까지 예약구매 혜택으로 투미 고급 파우치를 제공하는데다,

i5 모델은 국내 출시일 보다 하루 전에 배송이 되니까 예약구매의 메리트가 어느정도 있는것 같다.


윈도우 태블릿의 편리성은.. 아무래도 써본 사람이 아는것 같다.

윈도우 계열의 모든 프로그램 구동으로 인해 비즈니스를 할때 상당히 도움이 많이 된다.

완벽한 오피스 프로그램 구동과 더불어 어도비 계열의 무거운 프로그램도 태블릿 PC에서

간편하게 구동된다. 어차피 국내 업무환경은 대다수 윈도우 기반이기 때문에 태블릿을 들고 다니면서

업무를 보는데 전혀 지장이 없다.


더불어 필자가 서피스를 기다리는 가장 큰 또다른 이유는 바로 필기!

PPT와 원노트의 필기 기능을 상당히 유용하게 사용 중인데, 필자가 아티브 후속작을 기다린 것도 와콤 태블릿이 들어가기 때문.

와콤이 들어가는 윈도우 기반의 태블릿은 선택의 폭이 넓지 않아 어쩔수 없이 아티브 후속을 기다렸던 건데..


아무래도 서피스는 엔트리그라는 새로운 방식의 필기를 사용하다 보니 기존에 사용중인 노트의 S펜 호환도 안되고..

필기감도 호불호가 조금 갈리는것 같아 걱정이었는데.. 막상 서피스3를 만져 보고는 펜을 하나 더 가져 다니는

귀찮음만 적응되면 엔트리그 방식도 크게 나쁘지 않겠다 라는 생각이 들어 서피스 프로4를 기다리게 됐다.


부디 탁월한 선택이었길 바라며,

부디 제대로된 제품이 오길 바라며!

부디 예정일 보다 빠른 배송이 이뤄지기를!




이웃추가    티스토리추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2015.03.29 22:14

윈도우 8.1 간단히 재설치 하는 방법


아테나 w7 초기화

약 2주간의 테스트를 마치고 이제 아테나 w7을 반납할때가 왔다.

하필 바쁜 주간이라 많은 테스트를 못했지만 나름 주관적인 평가와 함께 리뷰를 마칠려고 하는데,

아테나 w7을 초기화 하는 과정에서 혹시나 윈도우 8.1 재설치나 초기화 방법이 필요하신분이 계실까봐

윈도우 8.1 재설치 방법을 마지막으로 아테나 w7의 리뷰를 마치고자 한다.





윈도우 8.1 재설치

윈도우 8.1은 설정 화면에서 손쉽게 PC를 초기상태로 만들어 줄 수 있다.



시작화면에서 설정 화면을 호출하자.

화면 우측 끝에서 좌측으로 슬라이딩 하면 메뉴가 나온다.

"설정" 터치.




우측 하단에 "PC 설정 변경" 터치.




좌측의 "업데이트 및 복구" 터치.




좌측 하단의 "복구" 터치.




PC를 복구 하거나 windows를 다시 설치하는 메뉴가 나타난다.

아테나 w7을 초기화 할것이기 때문에 모든 항목을 제거하고 windows 다시 설치 시작!




잠시 기다려 주면,




pc 초기화에 관련된 안내 내용이 나타난다.

"다음" 터치.




파일만 제거할지 완전 초기화를 시킬지를 선택 할 수 있다.

필자는 드라이브를 완전히 정리를 선택했다.




윈도우 8.1 재설치 과정에서 배터리가 떨어지면 심각한 손상을 줄 수 있기 때문에 반드시 전원을 연결한 상태에서 진행해야 한다.

만약 전원커넥터가 연결되어 있지 않다면 위와 같이 안내 메시지가 나오면서 진행이 불가하다.




배터리를 연결하면 PC 초기화할 준비 완료와 함께 초기화 버튼이 활성화 된다.

"초기화" 터치!




기어S 출동!

이제 본격적인 초기화 작업이 진행된다.



초기화가 완료되기 까지 걸린시간 20분 31초.

생각보다 금방 초기화가 완료됐다.




기본 설정을 마치면 완전 초기화된 아테나 w7을 확인 할 수 있다.




내장메모리까지 완벽히 초기화 완료!


아테나 w7 사용후기

아테나를 셋팅하는 과정 까지 "오~ 이거 괜찮은 물건인데?" 였던 느낌이

실 터치위주의 사용으로 넘어가면서 "역시... 돈값을 하는구나..." 로 반전이 일어나 버렸다.


아테나 w7의 스펙과 사용성에 대한 부분은 상당히 만족 스럽지만,

터치 부분에서 상당한 문제가 발견됐다.


필자의 손가락이 문젠지... 터치가 정말 안먹는다.

특히 태블릿 모드는 그나마 버튼도 큼직큼직하고 괜찮을듯 하긴 한데, 일반 윈도우 소프트웨어를 쓰기는 너무 불편하다.



뒤에 팝업이 막 떠있는게, 의도적으로 누른게 아니라 한컴뷰어에서 최대화를 시키기 위해

최대화 버튼을 누르는 과정에서 하단의 배너가 계속 클릭되서 발생한 현상이다.


결국 최대화에 실패하고 짜증나서 재부팅을 시켜 버렸다.




그 다음으로 적은 용량..

불필요한 파일을 다 지워도 약 900MB가 남는다.

오피스, 한컴뷰어 정도 설치했는데... 더이상 프로그램을 설치하긴 무리다..



용량이야 외장메모리를 추가하면 해결 된다지만, 터치의 인식률이 낮은점은 상당히 아쉬운 부분이다.

물론 저가형 태블릿이긴 하지만 터치 성공률이 너무 떨어진다. 특히 테두리에 위치한 버튼을 선택하기는 정말.. 괴롭다.


이 부분도 키보드, 마우스를 연결해서 사용하면 해결 된다지만.. 휴대성을 위해 태블릿PC를 구매했을 텐데..

올바른 해결방법은 아닌듯 하다. 

또한 태블릿 전용앱을 사용하면 버튼도 큼직큼직하게 태블릿을 위한 UI/UX가 지원 된다지만 아직까지 윈도우스토어에서

쓸만한 태블릿용 앱을 찾기란 쉬운게 아니다. 더불어 데스크탑PC와 동일한 운용이 윈도우 기반 태블릿 PC의 장점인데 이걸 단순히 UI/UX 탓으로 돌리기에는... 장점때문에 오히려 단점이 부각되는 형태가 아닌가 싶다.


물론 익숙해지면 어느정도 해결 되겠지만.. 글쎄.. 로그인을 위해 아이디와 패스워드를 입력함에도 상당한 터치 오류가 발생하는건..

조금은 불편함이 따를 수 있을것 같다.


그나마 다행인건 터치 부분을 제외하고는 전반적으로 만족도가 높다는 부분인데.. 

태블릿PC에서 터치 빼고 괜찮다는 점으로 평가하려니 이게 참 아이러니 하다.


그럼에도 9만원대라는 가격을 다시 상기한다면... 꽤 쓸만한 윈도우 기반의 태블릿 PC라는 점은 변함 없는것 같다.


짧은 시간이었지만 7인치대의 태블릿 PC의 가능성을 발견했던 만큼 아티네 w7을 리뷰하는 시간이 즐거웠던것 같다.



"본 리뷰는 (유)한국마이크로소프트에서 제품을 무상 대여받아 작성하였습니다."

작성된 내용은 (유)마이크로소프트의 의견과 전혀 무관하며 필자의 주관적인 견해임을 알립니다.



이웃추가    티스토리추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ddd 2015.04.07 10:02 신고 ADDR EDIT/DEL REPLY

    미디어 넣기라고 뜨는데 어떻게 해야되는거죠??? 바이러스 걸린것같아서 포맷하려고 하는건데...

    • Favicon of http://www.itnamu.com itnamu 2015.04.08 00:34 신고 EDIT/DEL

      혹시 복구를 누르신거 아니세요?
      모든 항목을 제거하고~~ 메뉴를 선택하면 별도 미디어 없이 진행 됩니다.

      만약에 복구파티션을 지우셨거나 날렸다면... 윈도우 설치 USB나 시디가 별도로 필요할것 같습니다.

  • 파일만 제거하면 어떻게 되나요?

    • Favicon of http://www.itnamu.com itnamu 2015.09.08 00:15 신고 EDIT/DEL

      C드라이브에 저장된 데이터는 두고 윈도우만 덮어쓰기 형태로 재설치 한다고 보심 이해하기 편할것 같습니다 ㅎㅎ

  • 부팅이 안될때는 어떻게 해야하나요?? 검색해보니 볼륨키와 전원키 누르고 초기화하라는데 ...

    • 헨젤 2015.09.13 03:33 신고 EDIT/DEL

      설명에서는 여러가지 메뉴가 뜨던데 저는 두가지 밖에 뜨질 않습니다. enter setup 하고 삼성 뭐시기요...

    • Favicon of http://www.itnamu.com itnamu 2015.09.13 22:04 신고 EDIT/DEL

      enter setup 쪽에 메뉴가 있지 않나요? 지금 장비가 없어서.. 확인이 불가능하네요 ㅠㅠ

  • 계정과 핀번호도 초기화 되나요?

2015.03.25 01:57

저가형 태블릿 아테나 w7 업무 활용기


아테나 w7 설정

지난번 아테나 w7 활용법에 대한 리뷰를 남겼는데 오늘은 조금 업무용으로 접근해서 리뷰를 남기고자 한다.

아테나 w7은 윈도우 8.1 with bing 과 ms 오피스 365 퍼스널 버전이 기본적으로 탑재되어 있어서 불법복제 걱정 없이 사무용으로도

활용이 가능하다. (오피스365 홈페이지에서는 개인용과 업무용이 구분되어 있는데 설치대수와 제공 앱의 차이일뿐 사용목적에 대한 부분은 언급되어 있지 않다)


그래서 오늘은 아테나 w7에서 초기설정 방법과 오피스설치 그리고 업무용으로 활용하는 팁을 포스팅하고자 한다.



윈도우 8.1 with bing 설정

windows 8.1 with bing 은 하드웨어 제조사에게 OEM으로 무상 제공하는 OS지만 사용자 입장에서는 windows 8.1과 큰 차이를 느끼기 어렵다. 윈도우 네이밍에서 느껴지듯 기본 검색엔진과 시작페이지가 bing으로 시작할 뿐 변경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그렇기 때문에 윈도우 8.1 with bing의 기본 설정 방법은 윈도우 8.1과 다르지 않다.



아테나 w7을 처음 부팅하면 익숙한 윈도우 설정 화면이 나타난다.




bing을 사용하는 windows 8.1 k 로 표기되어 있다. 동의함.




PC 이름을 지정 하고 다음.




잘 모를땐 기본설정!




와이파이를 잡지 않아서인지 MS계정으로 로그인 하는 옵션이 보이지 않는다.

그래서 일단 로컬계정으로 이름을 지정하고 마침을 눌렀다. 




익숙한 자동 설정 작업 화면이 나타난다.




윈도우 8.1 with bing 셋팅 끝.

윈도우 8.1과 큰 차이는 없다.




긴가민가 했는데.. 9만원대 태블릿 PC에 윈도우 운영체제라니...

7인치 윈도우기반 태블릿이 OS값도 안하다니..




이제 설정 창에서 "업데이트"로 검색해서

windows 업데이트를 실행하면 윈도우 셋팅은 끝난다.

당연한 얘기지만 드라이버는 모두 자동으로 셋팅되어 있다.



office personal 설치

이번에는 오피스 퍼스널을 설치 해 보자.

시작 화면의 Microsoft Office를 클릭하면 인증과 함께 설치가 진행된다.



시작 화면에서 Microsoft office 라고 적힌 주황색 타일 클릭!




그럼 Office 시작 안내 창과 함께 활성화 버튼을 클릭하면 인증 페이지로 넘어간다.

아쉽게도 사용기한이 2015년 9월 11일.


모든 제품이 동일한지 첫 부팅 후 6개월간 제공인지 

아님 이전에 다른 리뷰어가 아테나 w7을 사용했던 건지는

확인을 하지 못했다.


하긴.. 무제한으로 오피스를 제공하면.. MS도 땅파서 장사하는것도 아니고..




활성화 버튼을 누르면 MS 계정으로 로그인을 해야 한다.

필자는 ms 계정이 있어서 기존 계정으로 로그인을 진행했다.

MS 계정에 라이센스를 부여하는 방식이므로 반드시 MS 계정을 생성해야 한다.




중요사항!!


아마 아테나 w7에서 office 설치를 진행하면 아래와 같은 오류가 발생하면서

오피스 설치가 안되는 사항이 발생 할 수 있다.



office를 설정할 수 없습니다. 지원을 받으려면 다음 정보를 확인하세요.


오류코드 : 771

상관 관계 ID : {F2B12864-225F-4413-BF5D-E217CC902607}



너무 놀라지 말자. 해당 오류는 날짜가 맞지 않아서 발생한다.

바탕화면 우측 하단의 날짜 및 시간 설정 변경으로 현재 날짜로 변경한다.

그러면 오류없이 설치화면으로 넘어간다.




오피스 2013이 정상적으로 설치되었다.



업무 실전 활용기!

이제 오피스도 있겠다 업무용으로 사용하려는데 화면이 너무 작다.

OTG 케이블을 이용하거나 블루투스를 활용해서 키보드, 마우스 까지는 해결했는데 이놈의 화면이 문제다.

여기서 아테나 w7의 강점이 빛을 발한다. 바로 HDMI출력!

지난번 인강 활용기에도 나왔듯 아테나 W7은 HDMI 출력포트를 지원하기 때문에 PC 모니터와 연결하면

큰 화면에서 아테나 W7을 활용할 수 있다. 아테나가 PC 개념이 되는거다.



노트북 쿨러겸 거치대인 쿨러마스터 위에 원래는 아티브탭 프로가 위치하고 있었다.

테스트를 위해 자리를 아테나에게 양보했다.



기본으로 제공하는 OTG케이블과

사무실에 굴러 다니는 미니HDMI->HDMI 젠더를 활용하면 PC처럼 활용이 가능하다.




임시로 거치한 모습.

알파스캔 23인치 모니터에 풀HD 해상도로 잘 나온다.

아테나 w7 화면은 서브모니터로 활용이 가능하다.

듀얼 디스플레이가 되는거다.


w7 화면에는 아웃룩을이나 원노트를 띄어놓으면 좋다.


또한 OTG 케이블을 통해 USB 허브를 연결하여 다양한 USB장치 활용이 가능하다.

USB 무선 키보드와 USB 무선 마우스를 연결 하였다.


이렇게 구성하면 일반 PC 가 필요없다.

9만원에 PC 본체 한대가 생기는 셈이다.




아무리 아톰 CPU가 좋아 졌다지만 그래도 아톰은 아톰이다.

돌아가긴 하지만 하드한 프로그램을 돌리기에는 조금 부족하다.

그럴땐 원격 데스크톱을 활용하자!


필자는 업무용 메인 PC가 별도로 있기 때문에 하드한 작업은 메인 PC에서 진행한다.

작업 파일을 보거나 간단간단한 작업을 할때는 굳이 메인 PC까지 갈 필요 없이

원격 데스크톱으로 업무를 처리하면 편리하다.


아테나 w7로 원격을 들어가면 아테나 w7은 뷰어 역할만 하기 때문에

네트워크 상태만 좋다면 원격으로 하드한 프로그램을 운영하는게 가능하다.



필자의 작업PC.

요즘 영상작업을 진행하고 있는데 프리미어에서 인코딩을 걸거나

작업파일을 살펴볼때 편리하다.


요즘 어도비 계열 소프트웨어도 MS오피스처럼 월 단위 결제가 가능해서 이용하기가 참 편리해졌다.

예전에는 라이센스 구매하기가 벅찼는데 요즘은 프로젝트 기간에만 살짝 살짝 결제하면 되니 비용이 많이 절감된다.

한컴오피스도 개인사용자는 4만원이면 정품구매가 가능하니 가급적이면 정품SW을 사용하자.


w7의 한계

하지만 w7이 만능은 아니다.

일단 기본 용량이 너무 적다.

프로그램 몇개 설치하니 디스크 용량이 부족하다는 오류가 뜬다.



아테나 w7은 기본 16GB의 용량을 가지고 있다.

하지만 윈도우에서 실제로 사용 가능한 용량은 9.8GB정도며 OS용량과 기본앱, 오피스 프로그램 용량을 감안하면

상당히 부족함을 알 수 있다.


아직 어도비 리더와 한컴오피스 뷰어를 설치하기 전인데 남은 용량이 1.43GB..

물론 외장 SD 카드를 지원하긴 하지만... 조금 아쉬운 부분이다.



그리고 필자처럼 USB까지 활용하기 위해서는 배터리 부분에서 문제가 발생한다.

OTG 케이블은 원천적으로 충전과 데이터 교환이 동시에 이루어 지지 않는다.

따라서 USB키보드나 마우스 또는 USB메모리나 외장하드를 상시로 연결한 상태에서 장시간 작업하기는 힘들다.

키보드 마우스야 블루투스로 연결하고 전원공급과 데이터 전송용 스위치가 달린 OTG 케이블을 쓴다면 조금은 편리 하겠지만...

조금 아쉬운 부분이다.


일단 위의 구성으로 하루정도 실 사용 테스트를 해봤는데 큰 무리없이 활용이 가능했다.

특히 MS계정을 활용하면 아웃룩 셋팅과 원노트 셋팅이 간단하게 진행되어 바로 실 업무용으로 활용이 가능했다.


상시 전원 공급 부분만 해결한다면 직원들 사무용 지급 PC로도 고려할만할것 같다.

처음 윈도우 태블릿을 받았을때 이것 저것 실험해 보고 싶었는데, 상당히 만족스럽게 성능 발휘를 해주고 있다.

아테나 w7.. 의외로 괜찮다. 

지금까지는 테스트 위주의 활용기였는데 태블릿 PC 답게 

이동하면서 어느정도의 성능을 발휘하는지 한번 더 확인하고 아테나 w7의 리뷰를 마칠까 한다.



"본 리뷰는 (유)한국마이크로소프트에서 제품을 무상 대여받아 작성하였습니다."

작성된 내용은 (유)마이크로소프트의 의견과 전혀 무관하며 필자의 주관적인 견해임을 알립니다.



이웃추가    티스토리추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리뷰 2015.05.12 10:10 신고 ADDR EDIT/DEL REPLY

    리뷰 감사합니다
    잘봤어요~

    원격피씨라니 생각도 못했던 활용방법이네요.

    혹시 실사용 좀더해보셨다면 와이파이 듀얼밴드 미지원, 적은용량, 와콤미지원 등 외 의 단점은없나요?
    (애초에 이정도 가격의 기기에 기대치란게 있지요 ㅎㅎ 하지만 이미 있는 기능에서 정상작동하지 않거나 하드웨어적 결함이라든가요.)

    • Favicon of http://www.itnamu.com itnamu 2015.05.18 00:20 신고 EDIT/DEL

      음.. 역시 터치 입력이.. 특히 모서리 부분의 감도가 썩 좋은편은 아닙니다. 그나마 태블릿모드로 사용하면 무난하긴 한데 일반 데탑모드로 활용시에는 조금의 불편을 감수하고 있습니다. 적응 용량은 추가 Micro SD카드로 해결 했고.. 와콤은.. 아쉬운 부분이지만 가격부분을 감안하면 넘어갈 수 있고.. 듀얼밴드도 아쉬운 정도지 그렇게 불편하다는 느낌은 없네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