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맛집' 태그의 글 목록::Itnamu의 혼자놀기

2014.10.24 00:57

용인 처인구 맛집 - 부산 아지메 돼지국밥


용인 돼지국밥

업무차 용인 처인구(용인터미널) 주변을 들렀는데 생각지 못한 맛집을 발견했다.

길을 가다 "부산 아지메 돼지국밥"이라는 간판을 보고 설마 진짜 부산식 돼지국밥인가 싶어 검색을 해봤다.



무슨 이런 말도 안되는;; 평가를 보니 꼭 알바를 쓴듯 하다.

서늘한 날씨에 따끈한 국밥한그릇 당기던 참이라 그래 내가 직접 가서 맛을 평가해주겠어 라는 심정으로 가게로 발길을 옮겼다.



부산 아지메 돼지국밥

용인 돼지국밥모든 테이블이 좌식이다. 저녁때를 놓쳐서인지 손님이 많지는 않았고 불안감은 올라갔다.


용인 돼지국밥분위기는 전형적인 돼지국밥집이다. 일반국밥은 6,500원, 특돼지국밥은 8,000원 수백은 10,000원.


용인 돼지국밥간만에 받아보는 쟁반상이다. 구성이 정말 부산 정통식 돼지국밥이다. 부산에서는 돼지국밥을 먹을때 소면을 풀어 먹기도 한다.


용인 돼지국밥모양새가 꽤 그럴듯 하다. 아니 실물은 엄청 맛있어 보였다.


용인 돼지국밥돼지국밥은 소금/후추 간보다는 새우젓과 부추로 간을 맞추는게 좋다. 돼지고기, 새우젓, 부추가 모두 궁합이 잘 맞는 음식이다.


용인 돼지국밥에피타이저로 소면을 풀어서 후루룩 한 후 본격적인 폭풍흡입이 시작됐다.



용인에 맛집이 많은듯

용인.. 은근히 맛집이 많은것 같다.

한입 떳을때는 음.. 나름 괜찮네에서 먹으면 먹을수록 입안에 착 감기는게 정말 정통식 부산 돼지국밥의 느낌이다.

네이버 평점을 알바들의 장난질이겠지 생각했는데, 어느시점부터 수긍이 되기 시작했다.

그렇다고 와!!! 이맛이다!!! 라고 하긴 그렇지만 어디가서 뒤쳐지는 맛은 아니다.

그래서 용인밥집이 아닌 용인맛집으로 소개를 하게 됐다.


저번에 소개한 용인 신갈에 있는 토박이네와는 다른 부산식의 제대로된 돼지국밥을 맛보고 싶다면 

처인구에 위치한 부산 아지메 돼지국밥집을 추천한다.

물론 입맛은 개인취향이라 필자 입맛에만 맛있는걸수도 있겠지만...

용인터미널과도 인접하고 용인경전철 송담대역과도 가까워서 돼지국밥이 생각나면 한번씩 방문해야 겠다.


아직까지 든든하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2014.10.14 01:43

경기도에서 즐기는 돼지국밥 - 용인 맛집 토박이


신갈맛집 토박이네

보통 밥집이라는 표현을 자주 쓰거나 정말 맛이는곳 위주로 포스팅을 하게 되는데,

몇일전 돼지국밥이 너무 먹고 싶어 다녀온 용인 신갈버스정류장 부근에 있는 토박이네 정도면

소개해도 될듯하여 포스팅 시작!


2011년이었던가, 용인에 출장이 갈일이 있어 지나가다가 경기도에 웬 돼지국밥집이 있지란 생각에

신기해서 방문했던곳. 


부산식 돼지국밥에 수육고기가 들어가는거와 다르게 삼겹살이 들어가 있어서

뭐 이런경우가 다있지라는 생각으로 반신반의하면서 먹었는데 은근히 돼지국밥의 맛도 잘 살리고

삼겹살의 식감도 좋아 색다른 돼지국밥 맛집으로 인정했던 곳이다.


필자는 돼지국밥을 상당히 좋아한다. 지금도 냉동고에는 얼린 육수와 돼지국밥을 만들수 있는

밑재료들을 상시보관있을 정돈데 그렇기에 은근히 돼지국밥에 한해서는 호불호가 크게 갈린다.


심지어 부산의 돼지국밥집으로 잘 알려진 쌍둥이돼지국밥도 수백 외에는 기본적인 베이스가

그렇게 맛있다고 느껴지지 않아 동내에 숨겨진 맛집위주로 돼지국밥을 섭취하는데,

당당히 그 리스트에 신갈의 토박이도 포함되어 있다.


어쩌면... 경기도/서울권에서 돼지국밥을 제대로 즐기기 힘들어 관대해진걸수도 있는데

이런들 어떠하리 저런들 어떠하리 전문 맛 감별사도 아니고 내 입맛에 맞으면 돼지! 꿀꿀!


수원지역과도 가깝기 때문에 혹시나 용인, 수원, 경기권에서 돼지국밥을 먹고싶은 사람이 있을까봐

정보를 공유한다.


참고로 토박이는 24시간 영업하며 해장국과 선지국밥도 팔고있어 돼지국밥을 못먹는 사람들이 있어도 크게 문제되지는 않는다.

(그래서.. 작년인가 한번 힘들게 찾아갔었는데 내부공사를 진행하는 바람에...)


24시 돼지국밥, 해장국

돼지국밥돼지국밥과 해장국 전문점 답게 밑반찬은 심플하다. 깍두기와


돼지국밥배추김치, 그리고 부추가 끝이다.


돼지국밥먹을만큼 덜어서 먹기좋게 자르는 동안 돼지국밥이 나왔다.


돼지국밥아.. 난 왜 이시간에 이런 포스팅을 쓰고 있을까...


돼지국밥돼지국밥엔 부추를 넣어야 제맛! 부산에서는 전구지(정구지)라고도 부른다. 부추를 듬뿍 넣고 새우젓으로 간을 하면 끝. 신갈 토박이는 고추양념이된 새우젓을 준다. (약간 덜짜다)


돼지국밥적당히 간이 맞다 싶으면 폭풍흡입!! 아.. 돼지국밥...


돼지국밥수육고기보다 묵직한 맛은 아니지만 나름 야들야들 부드러운 맛이 괜찮은 삼겹살 돼지국밥. 돼지국밥 고기를 삼겹살을 쓰는곳을 본곳은 여기가 유일하다.



신갈 맛집 토박이네

맛집 포스팅은... 아무래도 개인 입맛에 따라 달라지기 때문에 조금은 조심스럽다.

다행히 몇 몇 지인과 함께 했을때는 만족하긴 했었었다.

24시간에 신갈분기점 주변에 위치하고 있으니 혹여나 돼지국밥이 먹고 싶다면 잠깐 들러서 먹고 가기도 좋을것 같다.

주차장도 잘 되어있다.


아.. 맛집양식을 하나 만들어야 겠다.. 시간이 늦은관계로 기본정보만 첨부!

돼지국밥은 1인분에 7,000원이었던걸로 기억.

홀이 넓어서 대기한적은 없었음.

주차는 토박이네 전용 주차장이 있으며,

영업시간은 24시간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신갈동 | 토박이네
도움말 Daum 지도
  • 24시간이라 더 좋네요~
    작년에 날씨가 추워지기 시작하면서 아침산행을 시작하기 전에
    주로 언 몸을 녹여줄 수 있는 돼지국밥을 자주 먹었던 기억이 납니다^^
    부추랑 깍두기면 충분하죠~ㅎ

    • Favicon of http://www.itnamu.com itnamu 2014.10.15 23:34 신고 EDIT/DEL

      집주변에 이런곳이 있으면 좋을텐데 아직 주변에서 발견하진 못했네요 ㅎ 요즘 날이 선선한게 돼지국밥이 계속 당겨서 힘드네요. 지금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