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L 수술후기 - 수술 후 한달째 정기검진::Itnamu의 혼자놀기

2015.04.08 00:57

ICL 수술후기 - 수술 후 한달째 정기검진


안내렌즈삽입술, 그 후 1달

지난 3월 10일 안내렌즈삽입술(ICL)을 진행했으니 벌써 한달째가 된다.

당초 안내받은것처럼 지난 4월 7일 한달차 정기검진차 누네안과병원을 방문했다.


이제 부터는 간단한 검진만 진행해서 그런지 전체적인 검사를 하는데 오랜 시간이 걸리지 않았다.

접수 후 간단한 시력검사와 안압측정, 그리고 담담의인 최철명 원장님의 간단한 상담.


눈상태는 크게 문제가 없다 하시니 안심이긴 한데 

수술직후보다 요즘들어 야간 빛번짐이나 홍채사이로 빛이 들어오는 현상을 자주 경험하게 되서 걱정되는 바람에 몇가지 질문을 했다.


요즘 야간에 빛번짐 현상이 생긴것 같다 시간이 지나면 괜찮아 지는지? 

-> 수술 후 1달~2달 정도까지가 가장 심하다. 시간이 지나면 증상이 완화된다.


어두운곳에서 홍채사이로 빛이 스며드는 느낌이 드는것도 마찬가지인가?

-> 그렇다, 시간이 지나면 개선된다.


수술후 안구에 맺힌 핏자국이 아직 사라지지 않는다 이것도 마찬가지로 시간이 해결?

-> 그렇다, 만약 핏자국을 빨리 치료하고 싶으면 약을 복용해도 된다 처방해줄까? : 아뇨, 시간이 지나서 해결된다면 궂이 약까진..


이정도 물어보고 끝.


다행히 야간운전을 할때 빼고는 생활에 큰 불편을 줄 정도는 아니라서 편하게 마음먹고 더 기다려 볼까 한다.

야간운전이나 터널주행시에는 아무래도 조금 거슬리긴 하다.


그래도 안경없는 생활의 편리성과 기대이상의 교정시력으로 수술하길 잘했단 생각은 아직까지 변함없다.

전날 컨디션이 좋아선지 시력측정할때 왼쪽눈 1.2 오른쪽눈 1.2가 나와 놀랐었다.

예전에 안경착용할때도 0.8 내외였고 수술 전 상담할때 기대시력도 0.8 수준이었는데..

요즘 의학기술이 참 많이 발전한것 같다 -_-;;




이제 목시포스(항생제)나 프레드포르테(소염제) 같은 안약 투여는 더이상 하지 않아도 된다.

눈이 뻑뻑하거나 조금 불편하다 느껴질때는 인공안약(인공눈물, 인공누액)을 넣어주면 된다.


아무생각없이 결제 했는데 4만원돈이 나왔다;;

두달치를 받아왔는데.. 크게 안구건조증은 없어서 굳이 저렇게 많이 필요한가 싶긴 하다.

개당 700원꼴... 비싸다...


무보존제 인공누액이기 때문에 1개당 하루정도만 사용해야 한다.(개봉후 12시간 정도)



ICL 한달 후 부터 가능한일

ICL 시력교정술을 하고 한달이라는 시간은 의미있는 시간이다.

이제부터 파마나 염색도 가능하고 사우나, 찜질방, 대중목욕탕 이용도 가능하다.

축구, 농구 등 눈에 충격을 주는 운동을 제외하곤 운동하는것도 비교적 자유롭고 술, 담배도 가능하다.

이제 거의 실생활 하는데 주의해야 할게 거의 없어졌다고 할까...

본격적인 다이어트에 돌입해야 할것 같다.


그래도 렌즈삽입술은 각막세포수가 줄어드는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갑자기 안통이 느껴지거나 충혈 또는 눈이 붓거나 눈 앞에 무언가가 떠돌아 다닐 때에는 다음 내원일까지 기다리지 말고 병원을 방문하는게 좋다.


이제 다음 검진은 2달후! 

그때 까지도 아무문제 없기를 바라며 이번 ICL 수술후기는 여기까지!





이웃추가    티스토리추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www.itnamu.com itnamu 2015.05.08 00:40 신고 EDIT/DEL

      빛번짐과 홍채번짐은 시간이 지날수록 괜찮아 진다던데..
      아직까지는 야간에 발생하긴 하는데 홍채번짐은 요즘 많이 괜찮아 진것 같고 빛번짐도 조금씩 나아지는 느낌이나 아직은 약간 있는 부분입니다. 다만 운전중 밝은곳에서 터널 지날때나 한밤중 야간운전 할 때 빼고는 실생활에서는 큰 불편이 없습니다 ㅎㅎ 교정전 시력은 근시 -7 / -6.25 난시 -2 / -3 정도 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