렌지메이트로 10분만에 스테이크 맛있게 만들기::Itnamu의 혼자놀기

2014.11.02 01:15

렌지메이트로 10분만에 스테이크 맛있게 만들기


렌지메이트 스테이크

원래는 단통법 한달기념 포스팅을 작성하던중이었는데, 

생각보다 시간이 오래걸려 오늘 저녁으로 먹은 스테이크만들기로 급선회!


10월 31일부터 11월1일까지 이마트에서 한우데이라고 40%~50% 한우를 할인하는 행사를 했었다.



한우할인왜 한우가 이마트21주년 대표상품인지는 모르겠지만 뭐 할인해준다고 하니 일단은 가보기로 했다. 단, 1인당 2Kg으로 제한되어 있고 삼성/KB/신한/현대카드 구매시 할인이 적용된다.



회사 밑에 이마트가 있어 퇴근때 잠깐 들렸는데, 역시 늦게가서인지 맛있는 부위는 다 빠지고 사태만 즐비했었다.

사태사이에 숨어있는 등심과 목심을 발견! 먼저 등심을 집었는데.... 가격이.... 500g정도에 10만원 초반..

역시... 내가 감히 접할수 있는 고기가 아니구나... 좌절하고 목심을 선택했다.


원래 목심부위가 기름기가 적고 질긴부위라 국거리나 불고기용으로 사용해서 

스테이크용으로는 적합하지 않아 조금 고민하다가 뭐 그래도 한우는 한우겠지라는 생각으로 집어들었다.


한우스테이크소고기는 쌀밥과 함께 먹어야 제맛이다. 햇반도 하나 준비했다.


렌지메이트와 스테이크

스테이크가 생각보다 시간이 많이 걸리지도 않고 조리방법도 간단해 가끔 할인행사할때 구워먹곤 하는데,

오늘같이 좋지않은 부위를 조금이나마 맛있게 먹기위한 방법을 소개하고자 포스팅 진행!

렌지메이트로 목심 스테이크 굽기 시작!


목심스테이크홍천한우목심이다. 492g에 25,885. 여기서 40% 할인을 적용해서 실 구매는 만오천원 정도. 2~3인분 양인걸 감안하면 가격은 일단 합격이지만, 용도:국거리 가 참 마음을 아프게 한다.(등심의 1/4수준이다..)


목심스테이크일단 고기손질을 해야되는데 스테이크를 하기위해선 크게 핏물빼기, 숙성하기, 굽기로 이어지는데 오늘은 시간으 늦은만큼 쾌속으로 진행했다. 핏물은 키친타올을 이용해서 고기를 살짝 살짝 눌러주면서 빼면 된다.


목심스테이크치킨타올로 어느정도 핏물을 뺏다면 숙성단계가 필요한데, 목심과 같이 질긴 부위나 육류상태가 좋지 못하다면 포크를 이용해 조금이나마 맛을 상승시킬수 있다. 생고기를 찌르는거니 티포크 같은거 말고 집에서 나뒹구는 일회용 포크를 사용하는게 좋다. 사정없이 찔러준다.


목심스테이크허브맛 솔트는 정말.. 신의선물이다. 잘 찌른 목심위에 살포시 뿌려준다.


목심스테이크좀 과하다 싶을정도로. 스테이크는 소금맛.


목심스테이크이제 이상태에서 냉장고에 넣고 1~2시간 숙성하면 좋은데... 시간관계상 바로 굽기에 들어갔다. 밑에 깔린건 종이호일인데 이거 참 물건이다. 고기굽거나 생선구을때도 좋고 찜요리할때도 좋고 설겆이도 간편해지고 정말 강추다. 종이호일을 렌지메이트에 깔고 구울 준비를 한다.


목심스테이크이제 전자렌지에서 5분만 돌려주면 스테이크가 완성된다. 생각보다 간단하다.


목심스테이크굽기는 취향에따라 조절하면 되지만 목심인지라 미듐웰던으로 구울 예정이다.


목심스테이크전자렌지가 돌아가는동안 막간을 이용한 클라우드 이벤트 응모. 역시나 꽝이다.


목심스테이크자~! 5분이 지났다 전혀 안익은거 같다고?


목심스테이크뒤집어보면 노릇노릇 하게 잘 익은 목심을 볼 수 있다. 이상태에서 1~2분 정도 더 돌려주면 끝이다.


목심스테이크다 구워진 목심 스테이크. 렌지메이트로 하면 후라이팬에 기름튈 걱정 안해 되서 좋다. 후라이팬에 구울경우 쎈불로 익히는게 좋은데 소금때문인지 기름이 튀는현상이 심해서 조금 번거로워 진다. 이제 레스팅을 조금 해주면 좋지만 시간관계상 과감히 패스!


목심스테이크1차로 포크로 육질을 손질했다면 이제 가위질(칼질)로 한번더 손질을 해야한다. 가급적이면 힘줄방향과 고기결 방향으로 썰어준다. 그래야 안질기다. 고깃결 방향으로 가위로 잘 썰어준자.


목심스테이크가위질 하는동안에 고기가 마저 익는다. 렌지메이트의 가장 큰 장점은 열이 지속되기 때문에 스테이크 먹기에 더할나위없이 좋다. 빕스의 얌스톤스테이크를 생각하면 이해가 빠를것 같다. 가위질을 감안했기 때문에 살짝 덜익은 상태로 시작했는데 끝날즈음에 먹기좋게 익어있다.


목심스테이크그리고 이제 먹으면 된다!


목심스테이크 맛은

역시 소고기는 소고기다. 목심이 구이용으로 적합하지 않다곤 하지만 아이러니하게도 

소고기의 맛을 가장 깊게 품고있는 부위기도 하기 떄문에 조리만 잘하면 나름 맛있게 스테이크로 먹을 수 있다.

다만 목심중에서도 부위가 좋아야 되고 손질을 해야하는 번거로움이 있지만 가격이... 정말 싸다.

형편만 좋으면야 등심에 안심에 채끝에 갈비살을 먹어도 되겠지만...

가끔 주머니는 가볍고 스테이크는 먹고싶다면 목심스테이크도 괜찮지 않을까.


필자는 렌지메이트가 있어서 10분만에 간단히 요리했지만, 

원래는 후라이팬으로 스테이크를 굽기 때문에 꼭 렌지메이트가 없더라도 한번 시도해보면 좋을것 같다.

후라이팬으로 스테이크를 구울때는 연기가 나기직전까지 달군다음 기름이나 버터를 두르고 쎈불로 뒤집어주면서 익혀주면 된다.

(화력과 펜의 종류에 따라 다르겠지만 보통 2분내외로 뒤집뒤집 했던것 같다)


다음번엔 채소도 조금 곁들여야 겠다.

아 배불러..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