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티역 맛집 미스터 시래기 테이스티로드 테로콕 선정::Itnamu의 혼자놀기

2014.03.20 00:35

한티역 맛집 미스터 시래기 테이스티로드 테로콕 선정


동네맛집

간만에 일찍 퇴근해서 채널을 넘기다 웬지 낯익은 장면이 나와 유심히 살펴보니

테이스티로드 밥도둑편에 우리동네가 나왔다.


그것도 즐겨찾는 한티역 맛집인 에삐와 미스터시래기 두군데가 동시에!!


에삐는 맛은 있는데 가격이 조금 나가는 편이라 최근에는 자제하고 있는데,

미스터 시래기는 높은 가격임에도 불구하고 다시 찾게되는 묘한 매력을 가지고 있어 

우리동네(대치동)에 숨겨진 맛집이라고 생각하고 있었는데....


어떻게 테이스티로드팀이 알게 됐는진 모르겠지만 반갑다는 느낌보다는

웬지 나만의 비밀을 들킨것 같은 기분이 들었다.


예전에 테로콕? 테이스티로드에서 선정한 맛집이라고 해서 강남에 위치한 갈비찜 전문점을 갔다가,

내 입맛엔 맛지않아 방송이 나와도 그냥 그러려니 보고 있었는데 미스터 시래기는 정말 제대로된 맛집이 맞다.

어차피 입맛이라는게 사람마다 차이가 나기 때문에 필자가 맛있다고 하더라도

입에 맞지않는 분들도 있겠지만 누군가 한티역에 놀러와서 어디가 괜찮냐고 물어본다면

당연 미스터시래기를 추천할 만큼 음식맛이 괜찮다.


미스터시래기

미스터시래기기본찬 부터가 정갈하다. 밑반찬 만으로도 한끼 뚝딱이다.


미스터시래기미스터시래기에도 다양한 메뉴가 있는데, 고등어조림도 나름 괜찮은 편이다. 이날 먹은건 시래기 전골불고기. 가격은 1인분에 18,000원으로 조금 비싼 편이다.


미스터시래기고기를 적당히 먹은 후 숙주와 미나리를 데쳐먹으면 맛난다.


미스터시래기시간이 조금 지나면 육수가 자글자글 끓기 시작한다. 이때 불고기를 투입하게 되는데, 육수와 고기와 채소와 고명의 맛이 잘 어울린다.


미스터시래기이때쯤 등장하는 시래기밥. 테이스티로드에서도 나왔듯이 압력밥솥에서 직접 지은 시래기밥이 바로 나온다.


미스터시래기시래기밥위에 개인 기호에 맞게 간장이나 된장을 살짝 넣어 비벼먹으면 그맛이 꿀맛이다.


미스터시래기방송에선 밑반찬을 많이 남겼던데, 밥이 나오기도 전에 동이난 밑반찬. 배가 고팠던것도 있지만 밑반찬 만으로도 한끼는 거뜬하다.


미스터시래기건더기를 적당히 건져 먹은후에 숙주와 미나리 투입.


미스터시래기그리고 우동사리!! 테이스티로드에서는 죽을 만들어 먹었는데, 우동사리를 넣고 졸여먹어도 맛있다!


미스터시래기한티역 맛집답게 먹으면서 점점 사그라드는 맛이 아니라, 점점 더 진해지고 깊어지는 맛을 자랑한다.


웬지 단골집 뺏긴기분..

대치동에 위치한 미스터 시래기는 테이스티로드에 나올만큼 맛있긴 하지만,

개인적으로는 맛집에 공개되지 않았으면 하는 바람이 있었다.


대부분 방송을 타게되면 손님이 늘어나고, 그만큼 음식질이 떨어지거나 대기시간이 생기기 때문에

웬지 나만의 욕심? 이랄까 그런게 있는데(저만 그런거 아니죠?) 이번에 테이스티로드에 나온데다가

테로콕으로 선정되서 웬지 붐비게 될것 같다.


최근 에삐앞을 지날때도 사람이 왜이렇게 늘었나 했었는데,

벌써부터 미스터 시래기 앞에는 대기테이블과 예전보다 길어진 줄이 보이고 있다.


주변에 마땅히 볼거리가 있는것도 아닌데 맛집 하나만으로 사람이 이렇게 모이는거 보면 신기하기도 하고..


미스터시래기 전골 불고기는 1인분에 18,000원이라는 약간은 부담되는 가격을 형성하고 있지만,

맛도 맛이고 안에 들어가는 내용물들이 다양해서 비싼밥 잘 먹고 나왔다! 라는 느낌을 주는 곳이다.


이왕 유명해진거 한티역이나 선릉, 삼성역쪽에 올일이 있다면

선릉역 삼성역에서도 도보로 15~20분이면 이동할 수 있는 거리니 한번쯤 방문해보는것도 좋을거 같다.


시래기의 반란이랄까... 새로운 시래기의 맛에 눈뜨게 될것 같다.




미스터시래기


서울 강남구 대치동

영업시간 11:00~21:30(마지막 주문 21:00)

브레이킹타임 주말없음. 평일 오후 15:00~17:00

02-552-2579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강남구 대치4동 |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