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미라캐스트 동글 마이크로소프트 WDA2::Itnamu의 혼자놀기

2017.03.23 01:06

최고의 미라캐스트 동글 마이크로소프트 WDA2

무선디스플레이 어댑터
필자가 TV를 구매할때 스마트TV를 선호하는 이유중 하나는 바로 화면 무선 전송.

예전엔 WIDI 라고 해서 인텔CPU와 인텔계열 랜카드가 탑재된 노트북이 있다면 WIDI 기술을 이용해 스마트TV중
WIDI를 지원하는 기종에 한해 무선으로 노트북 화면을 스마트TV로 보내 선 연결 없이 간편하게 대화면으로
노트북 환경을 즐길 수 있었다.

스마트폰이 대중화 되면서 스마트폰 화면을 TV나 프로젝터같은 대형 화면에 띄우기 위한 기술들이 나오고,
결국 미라캐스트라는 이름으로 무선디스플레이어댑터의 표준이 어느정도 자리 잡히게 된다.

스마트폰의 상단바를 내리면 삼성폰의 경우 All Share 또는 Smart View, 다른 제조사의 경우 스크린미러링이나 미라캐스트
등으로 표현된 버튼이 있는데 바로 이 버튼이 무슨으로 화면을 전송하는 기능이다.

대부분의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은 해당 기능을 가지고 있는데, 안타깝게도 필자가 보유한 42LM6400 모델은 구형 WIDI 장비들만 지원하고 미라캐스트를 지원하는 장비들과는 무선연결이 제대로 되지 않았다. 심지어 잘 연결해서 쓰던 삼성 아티브 스마트PC역시 윈도우10으로 업데이트를 하면서 WIDI 연결이 정상적으로 되지 않아 미라캐스트를 제대로 지원하는 동글을 하나
구매하려 했었다.

딱 그타이밍에 구글에서 크롬캐스트라는 멋진 동글이 나왔지만 필자의 사용 방법과는 살짝 달랐다.
크롬캐스트와 미라캐스트는 무선으로 화면을 전송한다는 부분에서 비슷한 장비처럼 보이지만 
크롬캐스트는 하드웨어 방식으로 무선 전송을 원하는 디바이스의 소스를 직접 크롬캐스트에서 직접 처리하는 방식이다.
즉, 반드시 네트워크에 연결되어 있어야 하고 특정 영상이나 음악을 스트리밍하긴 좋지만 원활한 연결을 위해서는
크롬캐스트와 디바이스간 통신을 할 수 있는 별도의 설정이나 앱이 필요했다. 즉 미러링의 개념이 아닌 캐스팅의 개념이었기
때문에 크롬캐스트만의 장점이 있는 반면 필자가 필요한 목적과는 살짝 달라서 일단 보류했었다. 

그렇게 구매한게 바로 티빙스틱이었다.



아마 구매당시 3만원 정도 하지 않았던 가격에 리모컨까지 주는 패키지를 구매했던것 같다.

그 당시 일반적인 미라캐스트 동글도 3만원돈 했었는데, TV스틱은 이용권을 구매하면 지상파와 각종 CJ 계열 채널들을

볼 수 있었다. 당연히 티빙스틱을 살 수 밖에. 다만.. 안타깝게도 서비스가 계속 축소 되면서 지상파 이용권도 사라지고,

채널수도 점점 줄어들고.. 심지어 VOD서비스와 CJ계열사 방송 마저도 축소 되면서 공식적으로 제품 환불까지 이어지는

사태를 맞이 했지만.. 지금은 다시 부활을 준비하고 있는 녀석이다.


뭐, TV가 나오지 않는다고 해도 미라캐스트 동글로써 가치도 충분한 녀석이었기 때문에 

정말 잘 산 제품이라고 생각되는 아이템이다.


그리고 필자가 탐내던 마이크로소프트에서 직접 제조한 미라캐스트 둥글인 WDA2.

WDA1 때는 연결속도와 끊어짐 현상 때문에 아직은 시기상조다 싶었는데, WDA2에서는 상당한 개선이 이루어져서

기회가 된다면 한번 써보고 싶었던 아이템인데, 2016년 11월 블랙프라이데이를 맞이해서.. 거의 반값에 파는게

아닌가!! 그래서 냉큼 구매했다.




이 무슨 말도 안되는 가격이란 말인가. 이건 뭐 중고로 팔아도 이득보는 상황이다.

게다가 티빙스틱은 거실TV에서 TV수신 대용으로 사용하고 있었기 때문에 업무용으로 미라캐스트 동글을 하나 더 사고자 했는데, 설마하고 들어가봤던 곳에서 특가를 진행하다니..


그리고 필자가 작년에 구매한 특가 정보를 굳이 언급하면서 마이크로소프트 무선디스플레이 어댑터를 소개하는건,

바로 최근에도 특가행사가 진행됐기 때문. 마이크로소프트에서는 종종 하드웨어 특가를 진행 하는데,

혹시평소에 무선 디스플레이 어댑터에 관심이 있었다면 WDA2를 단순히 비싼 가격 때문에 포기하지 말고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면 좋은 가격에 구매할 수 있지 않을까 싶어서다.




구매하고도 혹시나 마소에서 실수한게 아닐까 싶어서 택배가 오기 전까지 조금 불안했었다.

다행히 다음날 바로 택배 도착.




마이크로소프트의 미라캐스트 동글인 무선 디스플레이 어댑터 WDA2의 박스.

마소제품답게 심플하다.

WDA1인 구형과의 가장 큰 차이점은 HDMI와 USB의 단자 크기가 동일 해졌다는 점.

이전 제품은 HDMI 단자쪽이 더 길고 USB 쪽이 짧았었다.




무상보증 기간은 1년. 문제가 있으면 바로 AS가 가능하다.

예전만하진 못하지만 그래도 MS 하드웨어의 AS 지원은 수준급이다.




WDA2는 이렇게 HDMI와 USB쪽 단자의 크기가 동일해짐과 동시에 서로 맞물려서 보관할 수 있도록 플라스틱 두껑이

가운데에 꼽혀 있다. 덕분에 이동할때 보관이 편리해졌다.




구성품은 정말 심플하다. 이게 끝이다. 그만큼 연결도 간편하고 사용도 간단하기 때문이다.

혹시나 USB 포트 연결이 원활하지 않을걸 대비해 짧은 연장선도 포함되어 있다.

WDA2 본체의 USB 단자가 길기 때문에 다른 USB 포트와 간섭이 생길 수 있어서 서비스로 들어있는것 같았다.

확실히 WDA1에서 많은 학습을 한듯.




보증서와 사용설명서가 있지만 굳이 안봐도 될만큼 사용법은 간단하다.




물론 간단 설명서도 포함하고 있다.




필자의 스마트 TV는 WIDI를 지원했지만.. 미라캐스트는 지원이 되지 않는다.

유사기술이라.. 펌업같은 개념으로 어떻게 지원 가능하지 않을까 싶지만.. LG에선.. 지원이 끊긴지 오래다.

WIDI는 따지고 보면 소프트웨어 기반이기 때문에 충분히 가능할듯 한데...




마이크로소프트 WDA2는 설치도 간편하다.

본체 한쪽면은 HDMI 단자에, 한쪽은 전원 공급을 위한 USB 단자에 연결하면 된다.

반드시 2개의 단자가 모두 꽂혀 있어야 정상 작동된다.


HDMI포트가 있다면 TV, 모니터, 프로젝터 등 다양한 디스플레이에 설치가 가능하다.

USB 포트가 없다면 스마트폰용 보조배터리를 통해서도 연결이 가능하고, 스마트폰 충전기와 같은 USB포트 충전기가

있으면 그 포트에 연결해도 작동한다. 범용성이 상당히 좋은편이다.




HDMI1 포트에 연결 했는데 기존에 올레셋탑박스를 연결한 정보가 남아선지 KT Olleh 로 떳다.




이름과 상관없이 연결한 HDMI 포트를 선택하면 이런 대기 화면이 나온다.

WDA2 부팅시간도 상당히 짧은 편이라 금세 연결준비 화면이 나온다.


여기서 구글크롬캐스트와 마이크로소프트 WDA2의 가장 큰 차이점이 나오는데,

바로 별도의 설정이 필요없다는점.


미라캐스트는 화면을 무선으로 보내는 장비와 받는 장비간 다이렉트로 통신을 하는

WIFI Direct 라는 기술을 사용한다. 그렇게 때문에 별도의 공유기와 같은 네트워크 장비를 거치지 않아도

바로 연결이 가능하다. 이는 곧 큰 이점으로 다가오는데 WIFI 환경이 일정치 않은 강의장이나 현장공사,

장비테스트, 외국이나 지방등 다양한 환경에서 스마트폰이나 노트북의 화면을 무선으로 전송할 수 있다.

특히 미러링 기능이기 때문에 활용도는 무궁무진하다.


실제로 가장 크게 활용하는게 바로 여행과 강의를 할때다.

요즘 숙박시설은 대부분 WIFI가 지원되고 대형 TV가 설치되어 있는데, 대형 TV에 WDA2를 꼽고,

스마트폰의 옥수수나 넷플릭스 화면을 바로 대형 TV로 쏘아 어떤 환경이던 대형TV를 활용할 수 있다.


게다가 요즘 나오는 프로젝터들은 대부분 HDMI 단자들을 지원하기 때문에 서피스프로를 들고 강의를 한다거나,

캠핑장에서 영상을 감상할때도 상당히 편리하게 활용이 가능하다. 물론 요즘 나오는 미니빔들은 미라캐스트 기능도

가진 제품이 많지만, 굳이 비싼 장비를 쓰지 않아도 WDA2만 있다면 어떤 장비던 HDMI단자만 있으면

활용이 가능하니 활용도가 상당히 뛰어난 편이다.


이런 이유로 가지고 놀기 좋은 크롬캐스트 보다는 필자에겐 미라캐스트 동글이 더 필요했던 부분이다.

실제로 작년 유럽여행간 챙겨간 티빙스틱은 WIFI연결로 인증과정이 필요해 미라캐스트를 지원함에도

제대로 활용을 못했었는데, WDA2가 있었다면 정말 편리했을거 같다.




삼성 갤럭시 노트5 기준 WDA2 연결하는 방법.

그냥 노트5 상단바를 끌어 내린 후 스마트뷰(Smart View)를 누른 후 디바이스를 선택하면 된다.

별도의 설정을 하지 않아도 바로 MS디스플레이 어댑터라는 이름이 나타난다.




클릭하면 연결중이라는 표시가 나오고,




바로 연결이 진행된다.




위에 스샷을 보면 알겠지만 연결되는데 금방이다. 무선 연결 방식이다 보니 살짝 딜레이되는 감은 있는데

크게 불편하지 않은 정도다. 스마트폰을 TV로 연결한다고 MHL 케이블이 필요하지도 않고,

크롬캐스트 처럼 별도의 설정이 필요한것도 아니고 이렇게 간단하게 연결 끝.


당연히 노트북이나 다른 장비에서도 미라캐스트만 지원 한다면 연결이 된다.

참고로 윈도우10을 사용하는 노트북이라면 운영체제 자체에서 무선연결 기능을 지원하기 때문에

대부분 미라캐스트 동글로 TV연결이나 모니터 연결이 가능하다.


예전에는 인텔계열의 CPU와 랜카드 조합이 필요했지만.. 미라캐스트는 SW방식이다 보니

윈도우 자체에서 지원 해버리는 바람에 하드웨어 제약이 많이 풀렸다.




넷플릭스에서 한참 즐겨보던 바이킹.

역시나 영상 스트리밍에도 전혀 무리가 없다.





미라캐스트의 가장 큰 장점이 WIFI Direct 방식의 1:1 연결과 소프트웨어 방식으로 호환성을 잡았다면,

그로 인한 단점으로 거리의 제약(약 6m 내외)과 SW방식이므로 영상을 내보내고 받는 하드웨어의 성능이 좋아야 한다는 점.

다행스럽게 미라캐스트 동글인 WDA2는 이번 버전 부터 성능이 크게 향상됐고

지금 나오는 대부분의 스마트폰이나 노트북의 성능이라면 충분하긴 하지만.




전력소모도 5V 0.5A이기 때문에 TV나 모니터, 프로젝터에 USB 포트가 없거나 전원연결이 불안정할시

대부분의 스마트폰 보조배터리나 USB 충전기를 연결하면 정상 작동한다.


사용법도 간단하고, 사용하고자 하는 목적에 따라 활용성도 높고 별도의 네트워크환경(공유기) 구축이 필요 없다는 점이

참 매력적이다. 그 중에서도 마이크로소프트가 직접 만든 무선디스플레이어댑터. 게다가 특가.

구매해야될 이유는 충분했다. 물론 만족도도 상당히 높은 아이템이다. 휴대도 간편하고 연결도 잘 되고.



   

   

   


예를들면 이번에 구매한 크로스오버 34인치 3440x1440 모니터 34u100.

이런 대형 모니터에도 HDMI WDA2만 연결하면 미라캐스트 사용이 가능하다.

PC에서 스마트폰의 화면을 볼 수 있는 모비즌 같은 프로그램도 있긴 하지만 

미라캐스트는 PC를 켜지 않고 순수 모니터만 켜도 작동이 가능하다.

더불어 모니터에서 PIP를 지원한다면 PC성능 저하 없이 이렇게 활용도 가능.

예전 옥수수에서 지상파 다시보기가 될때 정말 좋았는데.. 최근 서비스가 종료된게 아쉽다.

지금은 스마트폰 무선연결이 크게 활성화 되면서 미라캐스트 동글을 저렴한 가격에 구매 할 수 있지만..

아무래도 성능 신뢰성에 대한 부분이 걱정되는건 사실이다. 무선 연결 방식이므로 가장 큰 문제는

화면 딜레이 현상과 끊김현상. 동글 성능이 좋지 않으면 당연히 문제가 계속 발생할 수 밖에 없다.


그런 부분에서 WDA2는 아직까진 큰 문제가 없었다.

만약 다가오는 또다른 특가가 뜬다면.. 개인적으로 강력 추천하는 미라캐스트 동글이다.

만약 특가판매가 한번 더 진행 된다면, 하나 더 구매할 예정이다.



이웃추가    티스토리추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www.itnamu.com itnamu 2017.04.06 00:39 신고 EDIT/DEL

      어디서 할 지 모르기 때문에 기본적으로 다나와, 네이버 지식쇼핑 수시로 검색하고 있으며 지마켓 공식 파워딜인 http://promotion.gmarket.co.kr/planview/plan.asp?sid=139186 페이지도 수시로 확인합니다.

      페이스북도 확인 하구요 ㅎㅎ

  • 블로그 잘봤어요 2017.05.05 18:55 신고 ADDR EDIT/DEL REPLY

    블로그 잘읽었습니다.

    제가 써피스 프로4 사용하고 있는데

    마이크로소프트 무선 디스플레이 아답터 WDA 2 사용해서

    영화볼때 괜찮을까요??

    • Favicon of http://www.itnamu.com itnamu 2017.05.10 22:50 신고 EDIT/DEL

      헉.. 연휴라 확인이 늦었습니다.
      영화볼때 문제 없습니다.
      무선전송 특성상 화면이 살짝 느리게 전송되긴 하지만 영상싱크나 화질이 깨지지 않습니다. 이 부분이 가장 크게 만족스럽습니다 ㅎㅎ

  • 블로그 잘봤어요 2017.05.12 23:53 신고 ADDR EDIT/DEL REPLY

    답변 감사합니다.~~^^

  • 서장혁 2017.08.10 04:19 신고 ADDR EDIT/DEL REPLY

    Tving 스틱 미라케스트 기능과 성능차이 많이 나나요?

    • Favicon of http://www.itnamu.com itnamu 2017.08.11 00:01 신고 EDIT/DEL

      음.. 미묘한 차이가 있긴 한데 티빙스틱 자체도 워낙 성능이 괜찮아서 단순 미러링만으로 활용하신다면 큰 차이는 느끼기 힘들 수 있습니다. 다만 티빙스틱은 반드시 WIFI가 구성된 상태에서 제대로 기능이 작동하는 반면 WDA2는 별도의 WIFI환경이 구축되지 않아도 기기간 다이렉트로 신호를 주고받기 때문에(다이렉트WIFI) 사용할 수 있는 환경이 티빙스틱보다는 넓습니다!